해운대문화회관, 영남국악관현악단 ‘The Big Concert’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예

해운대문화회관, 영남국악관현악단 ‘The Big Concert’ 개최

영남국악관현악단 ‘The Big Concert’ 메인 포스터

 

해운대문화회관(관장 김영순)은 ‘2021년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민간예술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 공모에 3개 작품이 선정돼 국비 3336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첫 번째 우수 공연 프로그램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5월 1일 토요일 18시,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영남국악관현악단과 소리꾼 장사익, 오정혜 그리고 김세윤과 함께하는 ‘The Big Concert’를 무대에 올린다.

‘The Big Concert’는 영남국악관현악단과 국내 최정상 소리꾼 장사익, 오정해, 그리고 김세윤의 무대, 노리광대, 예솔무용단이 함께 협연하며 소리와 타악, 그리고 한국무용의 무대로 관객들에게 국악과 한국 전통의 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영남국악관현악단은 지휘자 김현호와 전공자·무형문화재 이수자 등 전문국악인들로 구성된 단체로 우리나라 전통음악의 전승과 계승 그리고 현대인의 트랜드에 따른 다양한 시도를 하며 국악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국악 관현악단이다.

이번 공연에는 대한민국의 음악가 겸 국악 연주자이자 이 시대의 진정한 소리꾼 장사익과 영화 서편제의 주인공으로 출연, 활발한 국악 활동을 하는 오정해,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31호 경기 소리 이수자 김세연, 한국 전통춤과 창작춤 등 다양한 한국무용을 선보이는 예솔무용단, 전통 타악기 전공자들로 구성된 노리광대가 함께하는 공연으로 5월, 가정의 달 전 세대가 함께 할 수 있는 공연이다.

국악이 고전적이어야 한다는 고정 관념에서 벗어나 함께 즐길 수 있는 한국의 흥과 멋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영남국악관현악단의 ‘The Big Concert’는 홈페이지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취학아동 이상이면 공연 관람을 할 수 있으며, 예약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할 수 있다.

해운대문화회관은 공연 개최와 관련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소홀함이 없도록 공연장마다 객석 거리두기, 철저한 방역을 이행하는 등 공연 현장에서 관련 지침이 잘 준수될 수 있도록 지속해서 관리하고 있다.

·티켓: 1층 VIP 4만원, R석 3만원, 2층 S석 2만원

해운대문화회관 개요

해운대문화회관은 2006년 부산 해운대에서 오픈한 문화 예술의 전당으로, 기획공연과 대관공연을 통해 주민들의 문화적 소양도 키우면서 예술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는 곳이다. 대공연장인 해운홀은 좌석 규모는 495석으로 음악, 연극, 뮤지컬 등 수준 높은 예술공연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공연무대의 일차적 조건인 음향 효과는 특히 음악 연주무대에서 뛰어난 효과를 발휘하는데 최상의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최신 음향 설비와 조명 설비, 무대 기계 설비와 지원공간으로 분장실, 대기실 무대 연습실까지 두루 갖추고 있다.

언론연락처: 해운대문화회관 운영팀 김성모 공연감독 051-749-7655 문의 051-749-7651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출처 :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